유니트론텍, 상반기 영업이익 40억 8000만원…50.2% 상승
유니트론텍, 상반기 영업이익 40억 8000만원…50.2% 상승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8.09 14:59
  • 수정 2019-08-09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반도체·디스플레이 공급 전문 기업 유니트론텍이 올해 상반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31.1% 상승한 1284억원, 영업이익은 50.2% 오른 40억8000만원을 기록했다고 9일 공시했다.

전장용 메모리 반도체와 디스플레이의 매출 증가가 실적 성장으로 이어졌다. 마이크론의 전장용 메모리 반도체와 AUO의 디스플레이 패널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5.7%, 103.1% 오르며 상반기 실적에 크게 기여했다.

다만 2분기에 파생상품 손실에 따른 회계상의 비용이 발생하며 22억원의 당기순손실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발행한 전환사채의 파생상품평가손실 54억원이 반영된 결과다. 회사 측은 “기업의 실제 가치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일시적 비용”이라고 설명했다.

유니트론텍 관계자는 “전장용 메모리 반도체와 디스플레이의 판매 증가로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며 “일본의 수출규제 영향으로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제품에 대한 구매 이원화를 원하는 고객들의 문의가 증가하는 등 긍정적인 흐름이 이어지고 있어 하반기에도 유니트론텍의 성장 기조는 유지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