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모하비 더 마스터' 외관 디자인 공개... "대형 SUV 새로운 기준"
기아차, '모하비 더 마스터' 외관 디자인 공개... "대형 SUV 새로운 기준"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08.14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하비 더 마스터 전면/사진=기아자동차
모하비 더 마스터 전면/사진=기아자동차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기아자동차는 다음달 출시를 앞둔 대형 SUV ‘모하비 더 마스터(MOHAVE the Master)’의 외장을 14일 공개했다.

기아차는 지난 3월 서울모터쇼에서 디자인 컨셉트카 ‘모하비 마스터피스’를 선보였다. 이를 바탕으로 디자인 개선에 성공해 '모하비 더 마스터'가 탄생됐다.

기아차는 특정 능력이나 기술에 전문성을 가지고 능통한 사람을 일컫는 ‘마스터’라는 단어를 모하비의 이름에 반영했다.

모하비 더 마스터의 전면부는 ▲넓은 라디에이터 그릴 ▲볼륨감 있는 후드 캐릭터라인을 적용했다. 또 ▲버티컬 큐브주간주행등 ▲첨단 이미지의 Full LED 헤드램프로 정교함을 더했다고 기아차는 설명했다.

후면부는 ▲전면부와 통일감 있는 버티컬 큐브 리어 램프 ▲듀얼 트윈팁 데코 가니쉬 ▲모하비 전용 엠블럼이 적용됐다.

신규 적용한 20인치 스퍼터링 휠과 슬림형 루프랙을 갖춰 볼륨감 있는 실루엣과 지붕라인을 구현했다.

모하비 더 마스터의 외장 색상은 ▲스노우 화이트 펄 ▲오로라 블랙펄 ▲플라티늄 그라파이트 등 인기 색상과 ▲스틸 그레이 ▲리치 에스프레소 등 신규 색상 5종으로 운영된다.

기아차는 9월 중 모하비 더 마스터를 국내서 공식 출시할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다음달에 공식 출시할 모하비 더 마스터에 대한 기대감이 높은데 고객들이 만족 할 수 있는 상품성을 갖춘 프리미엄 SUV로 고객들을 찾아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