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상반기 당기순이익 2134억원...2분기 962억
삼성증권, 상반기 당기순이익 2134억원...2분기 962억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8.14 17:47
  • 수정 2019-08-14 17:48
  • 댓글 0

사진=삼성증권
사진=삼성증권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삼성증권은 올해 상반기 2134억원의 당기순이익을 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날 삼성증권의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세전이익은 2847억원, 당기순이익은 2134억원을 기록했다. 

2분기 세전이익은 1325억원, 당기순이익은 962억원이다. 

삼성증권은 2분기 어려웠던 시장환경 속에서도 전년동기 수준의 견조한 성과를 냈고 상반기중에는 본사 영업과 리테일 영업의 균형 성장 전략을 통해 총자본이익률(ROE) 9%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 상반기에는 자본활용 비즈니스를 강화하면서 주가연계증권(ELS), 채권 운용 실적 개선으로 운용, 금융수지 부문이 전년동기대비 29% 증가했다. 

아울러 투자금융(IB) 부문도 ECM, M&A 등 전부문 고른 성장으로 전년동기대비 46% 수익이 증가했다. 

자산관리(WM) 사업 역시 경쟁우위를 보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