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S포토] 직접 일본 강제징용 피해 진술하는 이춘식 할아버지와 양금덕 할머니
[HS포토] 직접 일본 강제징용 피해 진술하는 이춘식 할아버지와 양금덕 할머니
  • 임민환 기자
  • 승인 2019.08.15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임민환 기자] 15일 오전 서울시 중구 서울광장에서 광복 74주년 일제 강제동원 문제해결을 위한 시민대회 및 국제평화행진이 열렸다.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인해 굵은 비가 내리는 가운데 우의를 입고 우산을 쓴 시위 참가자들이 일본의 강제동원 피해자에 대한 사과 및 배상을 요구하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강제징용 피해자 이춘식 할아버지와 양금덕 할머니가 직접 피해 사례를 밝히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