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하반기 동남아, 대만 노선 확대... "지속적 성장 이을 것"
티웨이항공, 하반기 동남아, 대만 노선 확대... "지속적 성장 이을 것"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08.16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티웨이항공
사진=티웨이항공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티웨이항공이 '풍신연등(바람이 거셀수록 연은 더 높이 난다)'의 자세로 노선 확대를 통한 하반기 실적 개선에 나선다.

티웨이항공은 9월 김해공항을 통한 신규 노선 취항으로 노선 확대를 내세워 실적 증대를 이어간다고 16일 밝혔다.

우선 ▲9월 6일 부산-가오슝 노선을 시작으로 ▲12일 부산-타이중 노선에 신규 취항해 지방공항을 통한 하늘길을 넓힌다. 특히 ▲부산-타이중 노선은 티웨이항공 취항에 따른 단독 신설 노선이다. 티웨이항공은 이를 통해 지방 공항을 통한 여행과 상용 고객들의 편의 증대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티웨이항공은 이번 노선 추가 취항으로 국내 항공사 중 가장 많은 7개의 한국-대만 노선을 운영하게 됐다.

또 부산발 4개의 국제노선(다낭, 하노이, 오사카, 타이베이)에서 6개 노선(공동운항 포함)으로 확대 운영돼 김해공항 내 국제선 점유율도 같이 높아지게 됐다. 티웨이항공은 하반기부터 동남아, 대만 등 다양한 지역의 노선 취항을 지속적으로 넓혀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신규 항공기(B737-800NG) 2대를 연내 추가로 도입해 연말까지 총 28대의 항공기를 보유 운영할 계획이다.

티웨이항공은 대만, 중국, 일본, 베트남에 지역본부와 판매지점을 개설해 현지 판매 영업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 중이다. 대만판매지점에서는 KTO에서 주관한 '구석구석 한국 알아보기' 캠페인 참여와 타이페이, 타이중, 가오슝에서 진행한 여행박람회에도 참여해 대만-한국 노선소개 및 홍보 활동을 진행해 현지 여행사 및 대만 고객과의 소통 활동을 넓혀 왔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이번에 취항하는 대만 노선을 포함해 향후 수도권과 지방공항을 통한 다양한 지역의 노선확대를 진행해 나갈 것”이라면 “바람이 거셀수록 연은 더 높이 난다는 풍신연등((風迅鳶騰)처럼 공격적이지만 안정적인 성장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