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월드 20대 직원, 놀이기구에 다리 끼여 절단 사고 발생
이월드 20대 직원, 놀이기구에 다리 끼여 절단 사고 발생
  • 박창욱 기자
  • 승인 2019.08.16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월드 20대 직원, 놀이기구에 다리 끼여
이월드 직원, 다리 절단
대구 이월드에서 20대 직원이 사고를 당했다./ 연합뉴스
대구 이월드에서 20대 직원이 사고를 당했다./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박창욱 기자] 대구시 달서구 이월드에 근무하던 20대 직원이 사고를 당했다.

16일 오후 6시 50분께 대구시 달서구 이월드에서 근무자 A(24)씨가 놀이기구(허리케인)에 다리가 끼여 오른쪽 무릎 아래가 절단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A씨는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놀이공원 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