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GI,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 "검토 초기 단계"
KCGI,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 "검토 초기 단계"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08.19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사진=아시아나항공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한진칼의 2대 주주인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가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강성부 KCGI 대표는 전날 연합뉴스를 통해 아시아나항공 인수 추진 여부와 관련해 "투자설명서(IM)를 받아서 검토하는 초기 단계"라고 밝혔다.

KCGI는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에 뛰어들기 위해 다른 기업과 컨소시엄을 꾸리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강 대표는 "국내외 할 것 없이 여러 각도로 가능성을 열어놓고 컨소시엄 구성을 위해 애를 써볼 것"이라고 말했다.

또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를 검토하는 배경으로 "항공업 전체가 위기인 상황에서 돌파구가 필요하다"고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출혈 경쟁을 할 게 아니라 항공업을 둘러싼 여러 이해 관계자가 머리를 맞대 위기를 탈출할 노력을 해야 한다"며 "그런 부분에서 우리 회사(KCGI)가 항공업의 위기 탈출을 위해 양사(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의 연결고리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앞서 금호산업은 지난달 25일 매각 주간사인 크레디트스위스증권(CS)을 통해 보유한 아시아나항공 지분을 매각한다고 공고했다.

투자자들로부터 인수의향서(LOI)를 받아 인수 협상 대상 후보군(쇼트리스트)을 추리는 예비입찰을 9월까지 마친 뒤 10월 쯤 본입찰을 진행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