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케어, 헬스 데이터 유통 플랫폼 선보여
유비케어, 헬스 데이터 유통 플랫폼 선보여
  • 김동호 기자
  • 승인 2019.08.19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김동호 기자]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대표 기업 유비케어(대표이사 이상경)가 헬스케어 데이터 분석/유통 플랫폼 'UBIST Data Bank'(유비스트 데이터 뱅크)를 출시했다. 

'UBIST Data Bank'는 의료·헬스케어 시장 참여자들이 보다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유비케어가 보유한 의료·헬스케어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광범위한 데이터 소스를 융복합하고 다각적으로 분석함으로써 다양한 콘텐츠를 생산 및 공급하는 서비스다.

유비케어는 이를 통해 우선 공급하는 콘텐츠를 매년 업데이트할 예정이며, 오는 4분기에는 보험업군을 대상으로 하는 질환 패턴 변화 분석과 의약품 특허 만료에 따른 시장 전망 등 신규 콘텐츠도 출시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기존 의료·헬스케어 시장에서는 데이터 자체의 한계로 인해 그 활용 범위가 제한적이었다"면서 "이를 극복하기 위해 다양한 데이터를 융복합 및 표준화하고, 데이터 분석 전문 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역량을 집중해왔다. 특히 첨단 머신러닝 기술과 고도화된 통계 분석 기법을 적용해 새로운 가치의 데이터 콘텐츠 개발하여, 사용자가 활용하기 쉬운 형태로 시장에 공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유비케어는 유비스트 데이터 뱅크를 통해 △의약품 원외처방 시장 전망 및 마케팅 분석 콘텐츠(Market Forecasting Analytics Contents) △의약품 처방 패턴 분석 콘텐츠(Treatment Pattern Analytics Contents) △의약품 이상사례 분석 콘텐츠(Adverse Event Analytics Contents) 등 데이터 활용 목적에 따라 총 3가지 범주의 데이터 서비스를 우선 제공한다.

이상경 대표는 "유비케어가 보유한 의료·헬스케어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데이터 사업의 영역을 확대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 것은 물론 기존의 주요 고객인 제약사를 비롯해 보험, 의료기기 등 다양한 분야로 고객군을 다변화할 수 있게 됐다"며 "의료·헬스케어 시장 내 여러 이해관계자들은 사업 계획 및 영업, 마케팅, 임상 및 신제품 개발 등 광범위한 영역에서 활용할 수 있는 보다 정확한 데이터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