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원스톱 고지서관리서비스 '마이빌앤페이' 오픈
신한카드, 원스톱 고지서관리서비스 '마이빌앤페이' 오픈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8.21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가 지방세, 관리비 등 각종 청구서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마이빌앤페이' 서비스를 출시했다. /신한카드 제공
신한카드가 지방세, 관리비 등 각종 청구서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마이빌앤페이' 서비스를 출시했다. /신한카드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신한카드가 원스톱 고지서관리서비스인 '마이빌앤페이'를 출시했다.

21일 신한카드는 "지방세, 관리비 등 각종 청구서를 한 눈에 확인하고 자동이체까지 신청할 수 있는 '마이빌앤페이(My BILL&PAY)'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한카드 고객이 마이빌앤페이를 이용하면 지방세, 아파트 관리비, 도시가스 요금, 신용카드 대금 등 각종 정기성 요금을 한 곳에서 관리할 수 있게 된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해 전자고지서를 신청하면 매월 납부요금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고 고지된 요금을 즉시 납부하거나 자동이체를 신청할 수도 있다.

현재 서울시 지방세, 아파트 관리비, 삼천리 도시가스, 신한카드 요금 청구서 등을 지원하는 마이빌앤페이는 향후 각종 정부발행 전자고지서와 정기성 결제 청구서 등 지원대상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모바일 앱 신한페이판에서 가입, 이용할 수 있으며 별도 이용료는 없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