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재난시 이재민 대비한 긴급구호키트 제작
LG유플러스, 재난시 이재민 대비한 긴급구호키트 제작
  • 김창권 기자
  • 승인 2019.08.21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봉사 및 전달식 진행
LG유플러스 임직원 자원봉사자 및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관계자가 이재민에게 필요한 물품들로 구성된 긴급구호키트를 제작하는 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임직원 자원봉사자 및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관계자가 이재민에게 필요한 물품들로 구성된 긴급구호키트를 제작하는 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LG유플러스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20일 오후 용산사옥 본사에서 향후 대형 재난 대비를 위한 긴급구호키트 400개 제작 임직원 봉사와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최근 강원 산불이나 태풍, 지진 등 예상치 못한 재난으로 긴급 구호활동의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다. LG유플러스 임직원 자원봉사자 및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관계자 등 40여 명은 모포류, 피복류, 위생용품, 생활용품, 의약품, 안전용품 등 이재민에게 필요한 물품들로 구성된 긴급구호키트 400세트를 직접 제작했다. 긴급구호키트는 평상시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보관되고 재난 발생 시 신속하게 이재민에게 전달된다.

LG유플러스는 향후 재난 상황 발생 시 재난문자 발송, 신속한 통신망 복구 등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면서 휴대폰 충전 서비스, 보조배터리 지원 및 임직원 봉사 등 추가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박경중 LG유플러스 사업협력담당은 “지난 강원 산불 사례로 기업의 책임과 역할에 대해 고민했다”며 “차후 대형 재난 상황에서는 이재민을 위해 현장에서 보다 적극적으로 나서려고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