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무 시장, 한국지엠 대표단과 고용·투자현안 논의
허성무 시장, 한국지엠 대표단과 고용·투자현안 논의
  • 창원=변진성 기자
  • 승인 2019.08.23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 대표단과 고용·투자현안 논의 등
허성무 시장이 22일 시청 접견실에서 한국지엠 대표단과 만나 고용·투자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사진=창원시
허성무 시장이 22일 시청 접견실에서 한국지엠 대표단과 만나 고용·투자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사진=창원시

[한스경제=변진성 기자] 허성무 창원시장이 22일 시청 접견실에서 줄리안 블리셋 GM 해외사업본부 사장과 카허 카젬 한국지엠 대표이사 등으로 구성된 한국지엠 대표단과 만나 고용·투자현안을 논의했다.

이날 면담에서 허 시장은 한국지엠 대표단에게 창원공장 새 도장공장 신축을 비롯한 최근 한국지엠의 대규모 투자결정에 감사를 표시하는 한편, GM의 투자실현에 걸림돌이 생기지 않도록 필요한 행정지원을 계속해서 아끼지 않겠다는 뜻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기존 생산라인 교체와 생산물량 조정에 따른 고용불안과 최근 창원공장 주간 1교대 전환방침에 따른 대규모 실직을 우려하는 지역사회의 여론도 대표단과 공유했다.

허 시장은 한국지엠과 지자체가 계획하고 있는 관련 프로그램에 대한 상호협조를 확인하고, 고용불안을 최소화하기 위한 공동의 고용안정대책에도 함께 나서줄 것을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