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지소미아·화이트리스트·보이콧’ 등 한일 관련 용어정리
[카드뉴스] ‘지소미아·화이트리스트·보이콧’ 등 한일 관련 용어정리
  • 한승희 기자
  • 승인 2019.08.23 15:15
  • 수정 2019-08-23 15:15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한승희 기자] 청와대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을 22일 발표한 가운데 ‘지소미아’ 뜻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소미아 등 한일 관련 용어들을 정리해봤다.

■지소미아

지소미아(GSOMIA)란 군사정보보호협정 (General Security Of Military Information Agreement)의 약자로 협정을 맺은 국가 간에 군사 기밀을 공유할 수 있도록 맺는 조약을 말한다. 이에 청와대는 2019년 8월 22일, 협정을 연장하지 않고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화이트리스트

화이트리스트는 일본이 자국의 안전 보장을 위해 정부 허락 없이 민감한 물건을 편하게 수출할 수 있는 나라들을 말한다. 이는 백색국가, 안전 보장 우호국이라고도 불리며 얼마전 일본이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해 한일관계가 악화됐다.

■수출규제

수출입 양국 간의 협의하에 수출국이 수출 수량, 가격, 품질 따위를 규제하는 수출 방식으로 국내 산업의 보호를 강화하고 있는 나라의 수입 억제 정책을 완화하기 위하여 채택한다.

■보이콧

보이콧이란 어떤 일을 공동으로 배척하거나 거부하는 것, 항의의 의미로 구매를 거부하는 것을 의미한다. 현재 우리나라는 일본의 경제 보복에 맞대응으로 일본 보이콧 운동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