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라이브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NOW' 출시
네이버, 라이브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NOW' 출시
  • 정도영 기자
  • 승인 2019.08.26 11:10
  • 수정 2019-08-26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브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오디오 콘텐츠 포맷 시도
컨셉별, 장르별 음악 추천하는 VIBE 운영 경험 살려 시너지 기대

[한스경제=정도영 기자] 네이버는 자사의 모바일 첫 화면에 새로운 라이브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NOW'를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네이버는 자사의 모바일 첫 화면에 새로운 라이브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NOW'를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 사진=네이버 제공
네이버는 자사의 모바일 첫 화면에 새로운 라이브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NOW'를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 사진=네이버 제공

'NOW'는 다양한 오디오 콘텐츠를 24시간 라이브로 즐길 수 있는 스트리밍 서비스다. 사용을 원하는 이용자들은 네이버의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하면서도 끊김없이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다. 날씨 오른쪽 영역의 NOW 로고를 터치하고, 스트리밍 중인 프로그램 중에서 사용자가 원하는 것을 골라 들으면 된다. 

이번 'NOW' 출시로 네이버의 뮤직 서비스 'VIBE(바이브)'간의 시너지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 'NOW'에서는 VIBE의 음악 추천 경험을 적용해, 시간대에 따라 새벽이나 점심시간을 타겟팅해 기획된 콘텐츠, 기분이나 장르에 따라 큐레이션된 뮤직 콘텐츠까지 다양한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네이버는 향후 사용자 데이터와 피드백을 바탕으로, 더욱 다양하고 기발한 프로그램들로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NOW' 음악 콘텐츠에 대한 플레이리스트를 'VIBE'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NOW'에서 특정 음악에 '좋아요'를 누르면, 'VIBE'의 AI 음악 추천에도 반영될 수 있도록 관련 기능도 개발 중이다. 

이외에도 '라이브'라는 서비스의 강점을 살려, 이용자와 진행자가 실시간으로 소통할 수 있는 '채팅' 기능, 좋아하는 프로그램에 대한 정보를 받을 수 있는 '알림' 기능 등도 제공될 예정이다. 

네이버 NOW TF에서 콘텐츠를 총괄하는 이진백 리더는 "오디오 콘텐츠는 '멀티태스킹'이 가능한 만큼, 네이버 앱 이용자들이 'NOW'를 통해 일상에서 새로운 오디오 사용 경험을 확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이를 기반으로 네이버는 앞으로도 오디오와 동영상 등 멀티미디어 콘텐츠 강화에 더욱 속도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NOW' 오픈과 함께 공개된 라인업도 눈길을 끈다. 올라운드, K-POP, 힙합·R&B, 예능, 올데이뮤직 등 인기 가수와 셀럽들의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구성되어 있다.

네이버의 새로운 라이브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NOW' 프로그램. / 사진=네이버 제공
네이버의 새로운 라이브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NOW' 프로그램. / 사진=네이버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