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픽업시장 놓고 '콜로라도vs렉스턴 스포츠' 경쟁의 서막
국내 픽업시장 놓고 '콜로라도vs렉스턴 스포츠' 경쟁의 서막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8.27 16:47
  • 수정 2019-08-28 0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사 vs 가성비 선택기준... 가격은 1천만원 차이나
쉐보레 콜로라도가 국내 공식 출시했다 / 제공=한국GM
쉐보레 콜로라도가 국내 공식 출시했다 / 제공=한국GM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한국지엠(GM)과 쌍용자동차가 픽업트럭 시장에서 한판 승부를 펼친다.

한국GM은 스포츠유틸리티트럭(SUT) 모델인 콜로라도를 선보이며 국내 시장을 독점하다시피 해 온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에 도전장을 던졌다.  

한국지엠 쉐보레는 27일 중형 픽업트럭 콜로라도의 미디어시승행사를 가지고 본격 국내 출시를 알렸다. 지난 3월 서울모터쇼를 통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첫 선을 보인 뒤 5개월만의 출시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콜로라도의 국내 경쟁모델이 없다"고 단언했다. 굳이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와 경쟁하지 않겠다는 전략으로 읽힌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와 경쟁하기 보다는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겠다는 게 카젬 사장의 포석인 셈이다. 수입차 시장에서 선보이는 만큼 아직까지 경쟁 차량이 없다는 것으로 보인다. 앞서 한국GM은 한국수입차협회(KAIDA)에 회원사로 등록한 바 있다.

하지만 픽업트럭을 구매하려는 소비자입장에서는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와 비교할 수 밖에 없을 것이다. 

100년이 넘는 시간동안 미국시장의 장점을 모은 콜로다도와 20년 가까이 국내시장의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쌍용차의 렉스턴 스포츠의 비교는 이제 피할 수 없게 됐다. 전통적으로 미국시장에서는 승용차 보다는 SUT시장이 활성화 돼 있으며 대부분 판매차량이 픽업트럭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콜로라도는 지난 1918년 쉐보레 최초의 트럭인 ‘원톤’부터 100년의 헤리티지를 지닌 중형 픽업트럭으로, 지난 해 미국 시장에서만 14만대 이상 판매된 쉐보레의 주력 모델에 속한다.

콜로라도는 전장 5403㎜, 전폭 1886㎜, 전고 1785㎜, 휠베이스 3258㎜의 당당한 차체로 배기량 3600㏄급 가솔린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312마력, 최대토크 38kgf.m의 힘을 발휘한다. 변속기는 8단 자동변속기 사양으로 최대 3.2톤의 견인능력을 자랑한다.

 

렉스턴 스포츠 칸/사진=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칸/사진=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는 콜로라도 출시 전까지 국내 픽업트럭 시장을 독점하고 있는 모델로 렉스턴 스포츠와 적재함의 길이를 310㎜ 늘린 렉스턴 스포츠 칸 두 가지 버전을 판매 중이다.

전장 5059㎜, 전폭 1950㎜, 전고 1840㎜, 휠베이스 3100㎜의 렉스턴 스포츠는 콜로라도와 달리 배기량 2200㏄급 디젤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181마력, 최대토크 42.8kgf.m의 힘을 발휘한다. 변속기는 아이신 6단 변속기를 탑재했다.

그러나 두 모델간 가장 큰 차이점은 파워트레인에 있다. 가솔린과 디젤엔진을 각각 탑재한 콜로라도와 렉스턴 스포츠는 배기량에서도 제법 큰 차이를 보여준다.

가솔린 3600㏄급과 디젤 2200㏄급 배기량을 가진 두 모델은 유종에 따른 유지비도 다르다. 복합연비 8.3㎞/ℓ의 콜로라도는 복합연비 10.1㎞/ℓ 렉스턴 스포츠보다 낮은 수준이다. 

 

쉐보레 콜로라도 / 제공=한국GM
쉐보레 콜로라도 / 제공=한국GM

다만, 두 모델 모두 국내법상 화물차로 분류되기 때문에 연간 자동차세는 2만8500원으로 매우 저렴하다. 이부분에서 상대적으로 콜로라도의 장점이 더욱 부각되는 모습이다.

취등록세 역시 차량 가격의 5%로 산정돼, 7%인 일반 승용모델 대비 낮아 상대적으로 구입 부담이 적다.

차량 판매가격은 콜로라도가 3855만~4265만원, 렉스턴 스포츠가 2340만~3085만원으로 상위트림 기준 약 1000만원 이상의 차이가 발생한다. 판매 가격에서는 두 모델간의 격차가 큰 만큼 쉐보레는 직접적인 경쟁상대로 렉스턴 스포츠를 거론하지 않고 있는 상태다.

이밖에 콜로라도는 미국에서 전량 수입되는 모델임에도 국산 모델과 동일하게 전국 400개 이상 분포된 쉐보레 공식 서비스센터를 통해 편리하게 차량 관리를 받을 수 있다는 장점을 갖췄다. 이를 통해 그동안 불편한 서비스로 인해 수입차 구매를 꺼려했던 고객들도 걱정 없이 콜로라도를 경험할 수 있게 됐다고 쉐보레는 설명했다. 

업계의 한 관계자는 두 픽업트럭이 국내 시장에 미칠 영향에 대해 "렉스턴이 가격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국내 시장 선점 점유율 또한 높은 편" 이라며 "두 차종이 타켓층이 달라 경쟁구도가 만들어 지긴 힘들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