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중계] 신인 윌 스미스와 3G 연속 배터리... '천적' 아레나도 3번 배치
[류현진 중계] 신인 윌 스미스와 3G 연속 배터리... '천적' 아레나도 3번 배치
  • 이정인 기자
  • 승인 2019.09.05 08:27
  • 수정 2019-09-05 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이 5일 콜로라도전에 선발 등판한다. /AP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시즌 13승에 재도전하는 류현진(32ㆍLA 다저스)가 윌 스미스와 3경기 연속 배터리 호흡을 맞춘다.

다저스는 5일(이하 한국 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콜로라도 로키스와 홈 경기를 치른다. 

이날 다저스는 작 피더슨(우익수)-코리 시거(유격수)-저스틴 터너(3루수)-코디 벨린저(중견수)-맷 베이티(1루수)-윌 스미스(포수)-개빈 럭스(2루수)-크리스 테일러(좌익수)-류현진(투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지난 3일 수비 도중 복근 타박상을 입어 전날 경기에서 결장했던 작 피더슨이 1번 우익수로 복귀했다. 류현진은 신인 포수 스미스와 3경기 연속 호흡을 맞춘다. 류현진-스미스 배터리는 올 시즌 4경기(22이닝) 평균자책점 5.73을 기록중이다.

콜로라도는 트레버 스토리(유격수)-찰리 블랙몬(우익수)-놀란 아레나도(3루수)-이안 데스몬드(좌익수)-라이언 맥나흔(1루수)-라이멜 타피아(중견수)-개럿 햄슨(2루수)-드류 부테라(포수)-안토니오 센자텔라(투수)가 선발 출전한다.


류현진의 천적 아레나도는 3번 3루수로 나선다. 아레나도는 최근 3경기 연속 홈런을 날리며 타격감이 절정에 올라온 모습이다. 류현진을 상대로는 통산 타율 5할3푼8리(26타수 14안타) 4홈런 10타점 OPS 1.725로 강했다. 류현진의 맞대결 상대인 콜로라도 선발투수 센자텔라는 20경기(99⅔이닝) 8승 9패 평균자책점 6.95를 기록중이다.

류현진은 올 시즌 콜로라도전 3경기에 등판해 16이닝 8실점, 평균자책점 4.50으로 부진했으나 한 차례 홈경기에서는 6이닝 1자책점으로 비교적 호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