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등판일정 확정, 15일 뉴욕 메츠전 선발… 디그롬과 맞대결
류현진 등판일정 확정, 15일 뉴욕 메츠전 선발… 디그롬과 맞대결
  • 이상빈 기자
  • 승인 2019.09.12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만에 휴식 마치고 마운드 복귀
5월 메츠전서 1승 수확한 경험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LA다저스)이 15일 뉴욕 메츠와 원정 경기에 선발로 등판한다. /LA다저스 트위터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LA다저스)이 15일 뉴욕 메츠와 원정 경기에 선발로 등판한다. /LA다저스 트위터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ㆍLA다저스)이 휴식을 마치고 다시 마운드로 돌아온다.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방송 ‘스포츠넷 LA’는 12일(이하 한국 시각) 다저스가 뉴욕 메츠와 3연전에서 가동할 선발 투수 세 명을 공개했다.

14일부터 16일까지 이어지는 뉴욕 메츠전에서 류현진은 15일에 등판한다. 이와 함께 올 시즌 사이영상이 유력한 제이콥 디그롬(31)과 맞대결이 성사됐다.

‘스포츠넷 LA’는 14일엔 클레이튼 커쇼(31), 16일엔 워커 뷸러(25)가 선발로 나선다고 전했다.

류현진의 등판은 10일 만이다. 5일 콜로라도 로키스와 홈 경기에서 4.1이닝 3실점으로 조기 강판한 그는 4경기 연속 부진하며 ‘체력적인 한계가 온 것 아니냐’는 우려에 휩싸였다.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도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원정 3연전(11~13일)에 류현진을 쉬게 했다.

앞서 류현진은 5월 31일 뉴욕 메츠전에 한 차례 선발 등판해 7.2이닝 무실점으로 1승을 수확했다. 류현진의 올 시즌 기록은 12승 5패 평균 자책점 2.45다.

류현진과 선발 맞대결을 펼친 디그롬은 9승 8패 평균 자책점 2.70을 기록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