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전문진료 강화…제2기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 추진
복지부, 전문진료 강화…제2기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 추진
  • 홍성익 기자
  • 승인 2019.09.16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 공공전문진료센터’ 등 4대 전문진료 분야 재지정·신규 지정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

[한스경제=홍성익 보건복지전문기자] 보건복지부가 앞으로 3년(2020~2022) 동안 공공전문진료센터로 지정될 의료기관을 선정하기 위한 ‘제2기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 공모’를 16일부터 내달 18일까지 진행한다.

제공= 보건복지부
제공= 보건복지부

복지부에 따르면 공공전문진료센터로 지정받은 기관은 양질의 보건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의료 인력에 대한 교육 및 관련 기관 간 연계·협력 등 공공보건의료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이번 공모는 지난 2016년 제1기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 이후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기준 고시’ 개정(9월)에 따라 추가 및 보완된 지정 기준으로 실시되며, 공모 분야는 어린이, 호흡기, 노인, 류마티스 및 퇴행성 관절염 총 4개 전문진료 분야이다.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 제도는 수익성이 낮아 공급이 원활하지 않거나 지역별 공급 차이가 커 국가 지원이 필요한 전문 진료 분야에 대해 각 기관의 역량을 강화하고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4개의 공공전문진료 분야별 병원을 매 3년 주기로 지정하는 제도이다.

신청 대상은 4개의 전문진료 분야별 시설·인력 및 장비를 갖췄거나 갖출 능력이 있다고 인정되는 종합병원 또는 전문병원 중에서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을 원하는 의료기관이다.

신청 당시 공공전문진료센터 법정 지정기준(시설·장비·인력)을 갖춘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하되, 지정기준 일부를 충족하지 못한 경우에는 일정기간 내에 그 기준을 충족할 것을 조건으로 공공전문진료센터로 지정이 가능하다.

지정을 원하는 의료기관은 지정신청서, 2020~2022년 사업계획서, 광역자치단체 의견서 등을 관할 광역자치단체(시·도청)를 통해 복지부로 10월 18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의료기관은 내년 1월 1일부터 공공전문진료센터로 지정되며, 지정 기간은 3년이다.

윤태호 복지부 공공보건정책관은 “지역 간 의료 공급의 불균형과 필수의료 분야의 지역 격차 완화에 기여할 수 있는 역량 있는 의료기관이 이번 공모에 많이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