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KT 텔레캅, 지능형 출동 보안 ‘기가아이즈 아이가드’ 출시
KT·KT 텔레캅, 지능형 출동 보안 ‘기가아이즈 아이가드’ 출시
  • 김창권 기자
  • 승인 2019.09.16 11:22
  • 수정 2019-09-16 11:22
  • 댓글 0

업계 최초 플랫폼 기반 통신·영상·출동 결합서비스
KT 모델들이 기가아이즈 아이가드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KT
KT 모델들이 기가아이즈 아이가드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KT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KT는 보안 전문 그룹사인 KT 텔레캅과 함께 업계 최초 플랫폼 기반 지능형 출동 보안서비스  ‘기가아이즈 아이가드(GiGAeyes i-guard)’를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기가아이즈 아이가드는 전용 애플리케이션과 웹을 통해 실시간 영상 모니터링을 제공하고, 방범 센서에서 이상 신호 감지 시 관제센터에서 상황 파악 후 보안 요원이 출동해 24시간 고객의 안전을 지키는 지능형 출동 보안서비스다.

기가아이즈 아이가드는 영상보안과 출동 서비스를 한번에 제공할 뿐만 아니라 요금도 통합해 청구해 고객 편의를 높였다. 또 일반적으로 시설·환경에 따라 개별 요금을 책정하는 견적형 요금제와 달리 카메라 수에 따른 정액형 요금제로 요금에 대한 신뢰를 높였다.

여기에 KT의 보안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현장에 영상저장장치, 방범센서를 연결하는 하드웨어 주장치가 없어 공간절약, 전기료 절감, 깔끔한 배선이 가능하다. 또한 영상을 클라우드로 저장하기 때문에 현장 화재 등으로 인한 소실이나 분실 우려가 없고 고장, A/S 관련 비용도 최소화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KT와 KT텔레캅의 그룹 공동 서비스인 만큼 KT 지능형 영상보안을 바탕으로 ▲끊김 없는 Full HD 실시간 영상 ▲유·손실 걱정 없는 영상저장 플랫폼 ▲국내 최다 10여 종 영상 분석 기능을 제공한다. 또 KT 텔레캅의 출동 보안 노하우로 ▲AI 기반 최적경로·최단기간 출동 ▲출입통제 및 지문형 리더기 선택 시 근태관리 기능 ▲24시간 365일 고객센터 운영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용 요금은 카메라 1대 기본에 6만6000원(VAT 포함)으로 여기에는 Full-HD 화질 영상저장 15일, 영상분석 카메라, 무제한 긴급출동, 보상서비스를 제공한다. 카메라는 최대 8대까지 대당 1만1000원을 추가하면 이용할 수 있다. KT 인터넷 결합 시 월 5500원, KT 모바일 결합 시 월 3300원, 인터넷, 모바일을 같이 결합하면 월 8800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KT와 KT텔레캅은 기가아이즈 아이가드 출시를 기념해 12월 말까지 혜택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올해 가입하는 고객은 표준공사비 면제, 희망 시 지문인식 출입 리더기 무상 업그레이드 및 근태관리 기능 제공, 설치 1개월 내 카메라 추가 시 공사비 면제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김준근 KT 통합보안플랫폼사업단 전무는 “KT는 그간 KT텔레캅과 다양한 협업을 추진해왔고 이번 기가아이즈 아이가드는 그 결정체라고 볼 수 있다. ICT 기반의 보안 상품 혁신을 가속화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정준수 KT 텔레캅 대표는 “KT의 ICT역량과 KT텔레캅의 출동보안 역량을 배가해 기가아이즈 아이가드를 출시했다. 양사 간 긴밀한 협업을 통해 지속해서 고객 가치를 창출하고 보안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