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황교안, 조국 법무부 장관 반대 삭발식 감행
[속보] 황교안, 조국 법무부 장관 반대 삭발식 감행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09.16 17:24
  • 수정 2019-09-16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교안 "제 뜻과 의지를 삭발로 다짐하고자 했다"
황교안. 16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삭발식을 감행했다. /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16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삭발식을 감행했다.

이날 황 대표는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을 감행했다. 

삭발을 마친 황 대표는 "오늘 비통한 마음으로 이 자리에 섰다"며 "문재인 정권은 국민들의 고통을 외면한다. 독선과 오만의 폭주를 멈추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또 "제 뜻과 의지를 삭발로 다짐하고자 했다"며 삭발식 감행 이유를 밝혔다. 그는 또 "문 대통령은 더이상 국민의 뜻을 거스르지 말아야한다"며 "조국 법무부 장관은 스스로 자리에서 내려와야 한다"고 거듭 주장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