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국, 해쉬스완 ‘거제도 휴양’ 열애설...해쉬스완 “이거 저 아니예염” 정국 팬들에게 해명 (영상)
정국, 해쉬스완 ‘거제도 휴양’ 열애설...해쉬스완 “이거 저 아니예염” 정국 팬들에게 해명 (영상)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09.17 0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국-해쉬스완, 때아닌 열애설로 화제
정국-해쉬스완, '거제도 휴양', '거제도 타투'로 열애설 휩싸여
해쉬스완, 자신의 SNS에 정국과 열애설 직접 해명
정국-해쉬스완 열애설 휩싸여 / 사진=해쉬스완 인스타그램

[한국스포츠경제=고예인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멤버 정국이 래퍼 해쉬스완과 열애설에 휩싸였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정국으로 추측되는 남성이 거제도 휴가 중, 일반인 여자를 백허그 하고 있는 사진이 게재되면서 17일 오전 현재 정국, 정국 타투, 정국 거제도 등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고 있는 것.

누리꾼들은 거제도에서 찍힌 사진에 담긴 인물로 방탄소년단 정국과 해쉬스완이 언급되면서 제각기 다양한 반응을 드러내고 있다.

누리꾼들은 "가만이 있는 정국이 머리채는 이쪽저쪽 다잡고 난리야 냅둬라 좀", "정국이 타투 아니고 헤나 같구만 일주일 정도 있으면 지워지는 거 마음대로 그렸다가 말리고 떼면 되는 거", "엥 근데 왜? 저 거제도 사진이 정국이면 안돼? 욕하고 어거지 부리고 진짜 이해안됨", "야 덕광이 괴롭히지 마 정국이도 괴롭히지 마" 등의 목소리를 드러내고 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휴양 기간을 가지며 재충전의 시간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정국은 거제도에서 휴식을 취했으며, 지민은 옹성우와 함께 러시아 여행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정국과의 때아닌 열애설에 해쉬스완이 직접 해명에 나섰다.

해쉬스완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거 저 아니에염. 너무 많이들 물어보셔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사실 굉장히 불편"하다라는 심경을 전했다.

또 해쉬스완은 방탄소년단 팬들이 보낸 다이렉트 메시지를 공개하기도 했다.

공개된 메시지에는 "해쉬스완, 다음 가사에 '나는 방탄 정국 닮았다는 말 들어봤지'라는 가사 쓰는 거 아니냐"라는 글이 담겨 있다.

이에 해쉬스완은 "이미 외국에서 잘하고 있는 아티스트 언급할 생각 없다"라며 "할 얘기가 차고 넘친다"라고 일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