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투명경영 강화위해 회계전문가 양성한다
대우조선해양, 투명경영 강화위해 회계전문가 양성한다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9.17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부회계 관리제도 강화… 회계직무 관련 실무자 역량 향상에 집중 투자
회계직무 관련 실무자 72명이 옥포조선소 오션프라자에서 회계전문가 교육을 듣고 있다. / 제공=대우조선해양
회계직무 관련 실무자 72명이 옥포조선소 오션프라자에서 회계전문가 교육을 듣고 있다. / 제공=대우조선해양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회계직무 관련 유관부서 실무자 72명을 대상으로 회계전문가 과정을 개설하고 본격적인 회계 전문가를 양성한다고 17일 밝혔다. 

대우조선해양은 이번 회계전문가 과정을 재무회계, 세무, 원가회계관리, 관세법 및 외국환거래법 등 법률 관련 교육까지 다양한 분야에 걸쳐 전문가 수준의 소양을 기를 수 있게 진행한다. 

대우조선해양이 이 같은 교육에 나서게 된 이유는 지난해 11월부터 전면 개정된 외부감사법에 따라 내부회계관리 인증수준이 상향돼 어느때보다 회계 투명성 확보와 리스크 관리가 중요해졌기 때문이다.

대우조선해양은 이번 교육을 통해 회계직무 관리 인력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업무 품질 향상을 도모해 회계업무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리스크를 차단하고 회계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회사 내 회계업무 관계자는 물론 세무, 예산, 상법, 하도급법 등 관리업무 전반에 필요한 이슈까지 다뤄 회계업무를 바탕으로 한 관리전문가 양성까지 기대하며 교육 대상자를 점차 확대 할 계획이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지난해 외부감사법 개정 시행으로 내부회계 관리제도가 더욱 강화됨에 따라 회사 경영 전반에 회계 관련 업무의 중요도가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교육을 시작으로 회계 관리 인력들의 전문성 및 역량을 높여 회사의 투명성 제고와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교육 기회를 넓혀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