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임직원·가족과 현충원 봉사활동
롯데건설, 임직원·가족과 현충원 봉사활동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19.09.23 09:42
  • 수정 2019-09-23 09:42
  • 댓글 0

지난 21일 롯데건설 임직원 가족들이 현충문 앞에서 봉사활동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롯데건설
지난 21일 롯데건설 임직원 가족들이 현충문 앞에서 봉사활동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롯데건설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롯데건설이 지난 21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묘역 단장 봉사활동을 했다고 23일 밝혔다.

롯데건설 임직원과 가족으로 이루어진 65명의 ‘샤롯데 봉사단’은 국군의 날을 맞이해 자매결연을 맺은 24번 묘역에서 헌화, 묘비 닦기, 잡초 제거 등 묘역 단장 활동을 했다. 봉사활동이 끝난 후에는 현충원 내 전시관을 관람하는 등 추모의 시간을 가졌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2013년부터 올해까지 7년째 국립서울현충원의 묘역 단장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으며, 누적 참여 임직원 및 가족은 800여명에 달하고 있다”며 “국군의 날을 맞이해 봉사활동에 함께 참여한 임직원과 가족들이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친 분들에 대한 고마움과 나라 사랑의 마음을 느낄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건설은 시설개선(집수리) 봉사활동인‘꿈과 희망을 주는 러브하우스’, 그리고 소외계층에게 따뜻함을 전하는 ‘사랑의 연탄 나눔’봉사활동도 매년 추진하고 있으며, 본사와 국내?외 현장 단위의 ‘샤롯데 봉사단’도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