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허인 KB국민은행장, 자영업자·중소기업의 든든한 버팀목으로 상생금융 실천
[리스펙트U] 허인 KB국민은행장, 자영업자·중소기업의 든든한 버팀목으로 상생금융 실천
  • 김동호 기자
  • 승인 2019.09.25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은행, 중소기업대출 잔액 100조원 돌파...중기 경쟁력 강화 도와

우리 이웃에 크고 작은 행복과 희망의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당신을 존경합니다. 함께하고 배려하고 따뜻함을 나누는 모습에서 내일의 행복과 희망의 싹을 틔우고 키웁니다.<편집자 주>

허인 KB국민은행장이 중소기업대출을 확대하며 상생금융 실천에 나섰다./연합뉴스
허인 KB국민은행장이 중소기업대출을 확대하며 상생금융 실천에 나섰다./연합뉴스

[한스경제=김동호 기자] 허인 KB국민은행장이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며 상생금융을 실천하고 있다. 특히 최근 중소기업대출 잔액이 100조원을 돌파하면서 허 행장이 중소기업의 성장 파트너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KB국민은행은 지난 20일 원화대출금 기준 중소기업대출 잔액이 100조원을 돌파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0일 기준 KB국민은행의 중소기업대출 잔액은 100조 1000억원으로 2017년 이후 연평균 9.0%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연체율 또한 지난 8월말 기준 은행권 최저 수준인 0.32%를 기록하는 등 성장성과 건전성 모두 괄목할 만한 실적을 거두고 있다.

KB국민은행이 생산적 금융을 통한 지속적 자금중개 확대로 금융 본연의 기능을 강화하고, 중소기업, 창업기업, 자영업자의 단계별 성장을 적극 지원해 이뤄낸 결과다. 또한 전통적인 소매금융의 강자로 불렸던 KB국민은행이 가계대출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 부문에 있어서도 리딩뱅크의 위상을 견고히 하고 있다는 평가도 나온다.

KB국민은행은 전국의 13개 'KB 소호 컨설팅센터'를 통해 자영업자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며 자영업 선순환 생태계 구축에 앞장서고 있다. 지난 2016년 9월부터 2400여건이 넘는 무료 창업컨설팅을 제공하며 경영 애로를 겪고 있는 사업자와 예비창업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담보력은 부족하지만 기술력이 우수한 기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기업 경쟁력 강화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월에는 기술보유 기업의 애로사항을 맞춤형으로 해결하는 ‘KB기술자문서비스’를 선보였으며, 최근에는 일본의 수출규제로 국산화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소재·부품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최대 2.8%p의 금리우대가 가능한 ‘KB소재·부품기업 우대대출’을 출시했다.

이에 더해 은행권 최초로 플랫폼 기반의 공급망금융 상품인 ‘KB셀러론’을 출시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금융을 적시에 지원하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경영컨설팅 등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KB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해 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생산적금융 확대를 통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과 상생 협력하여 중소기업의 성장 사다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금융그룹 차원에서도 창업벤처 중소기업의 성장 지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KB혁신금융협의회를 출범해 향후 5년간 62조 6000억원의 여신 지원과 3조 6000억원의 투자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