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정욱 전 한나라당 의원 딸, 마약 밀반입 시도 적발
홍정욱 전 한나라당 의원 딸, 마약 밀반입 시도 적발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09.30 16:22
  • 수정 2019-09-30 16:22
  • 댓글 0

홍 씨에 마약류 관리 법률 위한 혐의로 구속영장 청구
홍정욱. 자유한국당 전신인 한나라당 의원 출신 홍정욱 전 헤럴드 회장의 딸이 해외에서 마약 밀반입을 시도하다 공항세관에 적발됐다. /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자유한국당 전신인 한나라당 의원 출신 홍정욱 전 헤럴드 회장의 딸이 해외에서 마약 밀반입을 시도하다 공항세관에 적발됐다.

30일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홍 전 회장의 딸 홍모(19)씨는 지난 27일 오후 5시40분께 마약류인 대마와 LSD 등을 소지한 채 인천공항을 통과하려다 세관 검사에서 적발됐다.

홍 전 회장의 딸 홍 씨는 대한항공을 타고 하와이 호놀룰루 공항을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에 도착 후 이 같은 마약류들을 자신의 여행용 가방과 옷 주머니에 나눠 감춰서 들여오다가 공항 X-레이 검색을 통해 적발된 것으로 전해졌다.

홍 전 회장의 딸 홍 씨가 밀반입을 시도한 마약은 '카트리지형 대마'와 향정신성의약품인 LSD 외에 일명 '슈퍼맨이 되는 각성제'로 불리는 '애더럴 수정'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세관과 검찰은 합동 수사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홍 씨에겐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것으로 전해졌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