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럭셔리 스포츠카 '뉴 8시리즈' 20년만에 부활
BMW, 럭셔리 스포츠카 '뉴 8시리즈' 20년만에 부활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10.02 10:00
  • 수정 2019-10-02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년만에 부활한 다이내믹 럭셔리의 정점, 성능과 고급스러움 모두 갖춰
M8 쿠페 포함, 가솔린과 디젤 모델 11월 출시 전 한 달 간 사전 계약 진행
BMW 뉴 8 시리즈가 20년만에 부활한다 / 제공=BMW그룹코리아
BMW 뉴 8 시리즈가 20년만에 부활한다 / 제공=BMW그룹코리아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BMW그룹 코리아가 력셔리 스포츠카 뉴 8시리즈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20년 만에 부활하는 BMW 뉴 8시리즈는 력셔리 세그먼트에서 가장 다아내믹한 모델이다. 뛰어난 성능과 감각적인 디자인, 첨단 편의사항까지 고루 갖추고 있다. 

국내에는 가솔린 모델인 뉴 840i xDrive 쿠페와 그란 쿠페, 디젤 모델인 뉴 840d xDrive 그란 쿠페 등 총 3개 트림으로 선보인다. 또한 M 시리즈 중 가장 강력한 성능을 자랑하는 뉴 M8 쿠페 컴페티션도 만나볼 수 있다. 고객 인도는 11월부터 진행된다.

직렬 6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뉴 840i xDrive 쿠페 및 그란 쿠페는 최고출력 340마력과 51.0㎏·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하며, 뉴 840d xDrive 그란 쿠페는 320마력의 최고출력과 69.3㎏·m의 최대 토크를 갖췄다.

BMW 뉴 M8 쿠페 컴페티션(Competition)은 뉴 8시리즈의 고급스러움과 ‘M’의 독보적인 퍼포먼스를 결합시킨 럭셔리 세그먼트의 새로운 플래그십 고성능 스포츠카 모델이다.

특히, 신형 V8 엔진을 탑재해 최대 625마력의 힘을 발휘하며, 정지상태에서 100㎞/h까지 걸리는 시간은 3.2초에 불과하다. 최고 속도는 M 드라이버스 패키지 적용 시 305㎞/h에 달해, 현재까지 출시된 BMW 양산형 모델 중 가장 빠른 속도를 자랑한다.

BMW 뉴 8시리즈의 가격은 뉴 840i xDrive M 스포츠 쿠페가 1억 3800만원, 뉴 840i xDrive M 스포츠 그란 쿠페가 1억 3410만원, 뉴 840d xDrive M 스포츠 그란 쿠페가 1억 3500만원이며, 뉴 M8 쿠페 컴페티션의 가격은 2억 3950만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