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2019 특판 독도예금 판매
DGB대구은행, 2019 특판 독도예금 판매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9.10.02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B대구은행이 ‘2019 특판 독도예금’을 지난 1일부터 한정 판매한다./DGB대구은행 제공
DGB대구은행이 ‘2019 특판 독도예금’을 지난 1일부터 한정 판매한다./DGB대구은행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DGB대구은행이 지난 1일부터 최고 연 2.10%금리를 제공하는 ‘2019 특판 독도예금’을 한정 판매한다고 2일 밝혔다.

‘2019 특판 독도예금’은 대한제국 칙령 제41호(독도영유권) 반포 119주년을 기념해 고객에게 독도사랑의식을 고취하고, 영토 수호 정신을 널리 알리기 위해 출시됐다.

특판 독도예금은 개인 1인당 최저 100만원이상 최고 5000만원 범위 내 1년제로 가입가능하며 총 판매한도는 5000억원이다.

연 1.75% 기본 금리에 다양한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신규가입일 또는 예금기간 중 독도를 방문해 받은 독도명예주민증이나 울릉군청 독도 박물관 발행 독도아카데미 수료증을 제시하면 거래실적에 따라 최고 0.25%포인트의 우대금리가 제공된다.

IM뱅크 그랜드 오픈에 맞추어 IM뱅크, DGB스마트뱅크, 인터넷뱅킹으로 가입한 고객에게는 0.10%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추가 제공해 최고 연 2.10%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김태오 은행장은 “다양한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DGB 특판 독도예금 상품이 은행 이용 고객들의 독도사랑 첫걸음이 되기를 바란다”며 “대구은행은 다양한 지역 문화 홍보, 사랑 활동을 펼쳐나가는 한편 고객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 개발로 고객 만족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