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 “‘알토란’ 작가와 교제는 맞지만 1월 결혼은 아냐” (영상)
김승현 “‘알토란’ 작가와 교제는 맞지만 1월 결혼은 아냐” (영상)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0.02 2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현./OSEN
김승현./OSEN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김승현이 비연예인과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

2일 연예매체 TV리포트는 김승현이 내년 1월 중순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예비신부는 MBN ‘알토란’ 작가다.

이에 대해 김승현 측은 “비연예인과 진지한 만남을 갖고있는 건 사실이다”라며 “내년 1월 결혼은 사실무근이다. 구체적인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김승현은 1997년 잡지 렛츠 모델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했으며 청춘스타로 군림했다. 그러나 2003년 미혼부라는 사실을 고백하며 활동을 중단했다. 최근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 딸과 함께 출연하며 제2의 전성기를 맞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