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9호선' 오는 9일까지 부분파업 돌입 (영상)
'서울지하철 9호선' 오는 9일까지 부분파업 돌입 (영상)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10.07 0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지하철 1∼8호선도 파업 예고
서울지하철 9호선. 서울지하철 9호선 노조가 7일 새벽 5시부터 3일간 파업에 돌입했다. /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서울지하철 9호선 노조가 7일 새벽 5시부터 3일간 파업에 돌입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서울메트로9호선지부는 "이번 파업이 7일 오전 5시 ~ 9일까지 계속된다"고 밝혔다.

앞서 9호선 노조는 지하철이 관련 법상 필수 유지 공익사업장인 만큼 출근 시간대인 오전 7∼9시는 100% 운행하고, 퇴근 시간대인 오후 5∼7시는 80%, 나머지 시간대는 운행률 60%를 유지할 방침이다.

그러나 서울시와 서울교통공사는 비조합원과 불참자 등 대체인력을 투입해 평소와 동일하게 열차를 운행할 계획이다.

앞서 9호선 노조는 '1인 근무 폐지를 위한 인력 충원, 연봉제에서 호봉제 전환, 비정규직 보안요원 4명의 정규직화, 현행 민간 위탁 구조 폐지' 등을 요구하고 있다.

한편 1∼8호선을 담당하는 서울교통공사 노조도 임금피크제 폐지, 안전인력 충원, 임금 인상 등을 요구하며 16∼18일 1차 파업에 돌입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