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정맥 인증 ‘손으로 출금’ 서비스 전 지점 확대 시행
KB국민은행, 정맥 인증 ‘손으로 출금’ 서비스 전 지점 확대 시행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9.10.07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KB국민은행은 손바닥 정맥 인증을 통해 예금을 지급하는 '손으로 출금' 서비스를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손으로 출금' 서비스는 손바닥 정맥 정보를 이용해 통장, 도장, 비밀번호 없이 빈손으로 예금 지급이 가능하도록 돕는 신개념 창구 출금 서비스이다.

국민은행은 지난 4월 50개 영업점을 시작으로 6개월간 총 284개 영업점에서 손으로 출금 서비스를 시범 운영했다.

이 기간 총 5만명의 고객이 서비스를 신청했다. 창구 예금지급 3만2000여건, 현금입출금기(ATM) 바이오출금 1만9000여건이 처리됐다.

이번 확대 시행 시에는 고객들의 추가 요구사항을 반영했다. 이에 따라 외화예금, 펀드, 신탁 등도 ‘손으로 출금’ 서비스를 이용해 처리할 수 있도록 업무 범위를 확대하기로 했다. 또 상품의 출금·송금·해약 업무뿐만 아니라 각종 증명서 발급을 포함한 총 46개 거래도 손바닥 정맥 인증으로 가능하도록 개편했다.

이환주 국민은행 개인고객그룹 대표는 “고령층이 더 쉽게 거래할 수 있고 영업점의 업무 효율성도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