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한 적 없다"..‘불타는 청춘’ 안혜경, 등장부터 폭발적 관심(영상)
"결혼한 적 없다"..‘불타는 청춘’ 안혜경, 등장부터 폭발적 관심(영상)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0.09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불타는 청춘’이 새 친구 안혜경 등장으로 가구 시청률, 2049 시청률에서 화요 예능 1위를 차지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8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은 5.4%, 7.8%, 8.2%(수도권 가구시청률 기준), 화제성 지표인 2049 타겟 시청률은3%를 기록해 전주 대비 시청률이 대폭 상승했다. 이날 최고 시청률은 9.2%까지 치솟아 새 친구 ‘안혜경’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했다.

새 친구 안혜경은 청춘들이 없는 경북 청도의 숙소에 제일 먼저 도착했다. 그는 기상캐스터로 6년간 최고의 인기를 누리며 활동하다 연기자로 변신, 현재는 극단 ‘웃어’의 연극배우로 제 2의 인생을 살고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강원도 평창 출신인 안혜경은 숙소 곳곳을 살펴보며 “시골 우리집 같다. 중학교 2학때까지 불을 때며 살았다. 아침, 저녁으로 불 때는 당번이었다”며 시골집에 익숙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도회적인 외모와 달리 싸리비로 마당을 쓸고, 물을 뿌리는 등 천진난만하고 소탈한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숙소에 도착한 남자 청춘들은 방안에서 편안하게 누워있는 새 친구를 보자 깜짝 놀라며 당황했다. ‘논스톱’ 할 때 친분이 있는 최민용은 혜경을 보자 반갑게 맞으며 청춘들에게 소개했다. 최민용이 “브루노랑 동갑이지 않냐”며 인사를 시키자 안혜경은 “79년생 양띠”라고 밝혀 브루노 보다 한 살 어린 ‘불청 막내’가 되었다.

그에 대해 궁금증이 생긴 최성국은 김부용의 옆구리를 찔러 “결혼한 적이 있냐”고 질문했다. 이에 혜경은 “연관 검색어에 ‘안혜경’ 이혼이 있더라구요”라고 웃으며 실제로는 결혼, 이혼 경력이 없음을 밝혔다. 또한 그는 중학교 때 ‘종합병원’에 나온 구본승을 보고 팬이 되었다고 고백했다.

후발대로 여자 청춘들이 숙소에 도착하자 남자 청춘들은 밥과 찌개를 끓이고, 안혜경이 가져온 ‘가을 전어’로 점심상을 차렸다. 구본승이 ‘기상캐스터’ 때 톤을 요청하자 혜경은 “청도는 지금 전어를 먹기 딱 좋은 날씨’라고 능숙하게 소개해 당시 그의 목소리를 추억하게 했다.

사진=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