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 주요 수장들, 제주 ‘CEO 세미나‘서 ’행복전략‘ 논의
SK그룹 주요 수장들, 제주 ‘CEO 세미나‘서 ’행복전략‘ 논의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10.09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행복 전략'을 강조하고 있다. /연합뉴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행복 전략'을 강조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SK그룹 주요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CEO 세미나에서 ‘행복전략’ 등 경영전략을 논의할 예정이다.

9일 재계에 따르면 SK그룹은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제주 디아넥스호텔에서 ‘2019 CEO 세미나’를 개최한다. SK그룹 CEO 세미나는 전 계열사들이 내년 경영전략을 논의하고 방향성을 검토하는 연례행사다.

이번 SK CEO 세미나에는 최태원 회장, 최재원 수석부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등 총수 일가와 함께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을 포함한 주요 계열사 CEO 70여명이 참석할 전망이다.

CEO 세미나에서는 최태원 회장이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행복전략 등이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행복전략은 미래 환경변화에 맞도록 비즈니스 모델을 지속적으로 혁신하고, 그 주체인 구성원 행복을 극대화하기 위한 실천방안이다.

최 회장은 지난 6월 개최한 ‘2019 확대경영회의’에서 "지금까지는 돈을 버는 데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기준으로 평가와 보상을 했다면 앞으로는 구성원 전체의 행복에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기준으로 삼을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지정학적 위기에 대한 대응 방안 등 내년 그룹 경영방향도 제시될 것이란 분석도 나온다. 최태원 회장은 지난달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SK의 밤’ 행사에서 "이런 종류의 지정학적 위기는 처음"이라고 말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