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만 "이집트 경제발전에 기폭제 역할"…엘시시 대통령 면담
박용만 "이집트 경제발전에 기폭제 역할"…엘시시 대통령 면담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10.10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상의 경제사절단, 한국기업 진출 기회 모색
<br>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과 압델 파타 엘시시 이집트 대통령이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 다섯번째부터 윤여철 주이집트 대사, 박용만 회장, 엘시시 대통령, 사하르 나스르 투자국제협력부 장관 / 제공=대한상의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9일(현지시간) 이집트 카이로에서 압델 파타 엘시시 이집트 대통령을 만나 경제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대한상의가 10일 밝혔다.

박 회장은 이 자리에서 양국 간 활발한 경제협력을 당부한 뒤 "이집트의 경제발전에 한국 기업들이 '기폭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면담에는 박 회장을 비롯해 권춘기 삼성전자 법인장, 곽도영 LG전자 법인장, 조상훈 현대건설 상무, 김정훈 현대로템 상무 등 한국측 경제사절단 25명이 참석했다.

또 이집트 측에서는 사하르 나스르 투자국제협력부 장관 등 정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지난 8일부터 사흘 일정으로 이집트를 방문한 경제사절단은 엘시시 대통령 면담 외에 '한·이집트 경제협력위원회 창립회의' 참석, 수에즈운하 경제특후 방문시찰 등의 일정을 소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