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시대 진입 앞장선다”…동원그룹, 한양AI솔루션센터 설립(영상)
“AI시대 진입 앞장선다”…동원그룹, 한양AI솔루션센터 설립(영상)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10.10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른쪽부터)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 김종량 한양대 이사장, 강상기 한양AI솔루션센터장, 이명우 동원산업 사장, 김우승 한양대 총장, 손욱 전 삼성종합기술원장이 한양AI솔루션센터 개소식에 참석했다./동원그룹 제공
(오른쪽부터)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 김종량 한양대 이사장, 강상기 한양AI솔루션센터장, 이명우 동원산업 사장, 김우승 한양대 총장, 손욱 전 삼성종합기술원장이 한양AI솔루션센터 개소식에 참석했다./동원그룹 제공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동원그룹이 인공지능(AI)기술 업계 선두주자로 나선다. ‘한양AI솔루션센터’ 설립을 통해 국내 중소·중소기업 돕기에 나서기 때문이다.

동원그룹은 10일 한양대학교와 함께 ‘한양AI솔루션센터’ 개소식을 열었다.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은 동원그룹은 이 연구소를 설립에 30억원을 기부했다.

이날 한양대학교종합기술원(HIT)에서 열린 개소식에는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 이명우 동원산업 사장, 김종량 한양대학교 이사장, 김우승 총장 등이 참석했다.

김 회장은 축사에서 “대항해시대는 ‘자연의 바다’가 무대였다면, AI시대는 ‘데이터의 바다’가 무대가 될 것이다”라며 “한양 AI솔루션센터가 우리나라의 AI 시대를 여는 선봉장이 되어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한양AI솔루션센터’의 초대 센터장은 삼성전자 AI개발그룹장을 역임한 강상기 박사가 맡았다. 기업체 출신 센터장을 임명하면서 연구개발(R&D)과 사업화 모두를 아우르겠다는 전략이다. 부센터장은 AI스피커를 국내 대학 최초로 상용화한 장준혁 교수가 맡게 됐다.

더불어 연구력이 상대적으로 뛰어난 교수 20여명을 센터에 참여시켜 솔루션 개발을 진행한다. 국내 대학교 최초로 다양한 AI전문가들이 재능기부로 진행하는 ‘AI 기부 강좌’도 추진할 예정이다.

강 센터장은 이날 개소식에서 “한양AI솔루션센터는 제조공정 분야 위주로 실용적 AI기술을 이용한 핵심솔루션을 중소, 중견기업 등 산업체에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이어 “현존하는 다양한 IT 기술과 융복합 기술을 활용해 공장 자동화와 생산성 향상을 위한 실용적인 솔루션을 제공하고 우리나라 산업계가 AI 시대로 들어가는 본격적인 촉진자 역할을 할 것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