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안 빛깔 담았다" 플라이강원, 승무원 유니폼 공개
"동해안 빛깔 담았다" 플라이강원, 승무원 유니폼 공개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10.10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플라이강원
사진=플라이강원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플라이강원이 첫 객실승무원 유니폼을 공개하며 취항 준비에 박차를 가한다.

플라이강원은 사내 TF팀 구성, 실무자 회의, 디자인 평가 등을 거쳐 객실, 운항, 공항, 정비직 유니폼 제작을 완성했다고 10일 밝혔다.

플라이강원은 “객실승무원 유니폼은 베이비 핑크를 객실 여승무원 유니폼 색상으로 선택했으며, 이와 조화로운 웜그레이를 객실 남승무원 유니폼 색상으로 선택해 남녀 유니폼의 균형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플라이강원 유니폼 디자인은 강원도를 모티브로 했다. 메인 색상은 동해안 일출빛과 강원도의 꽃인 철쭉의 색이 접목됐고 동해안의 물결을 구현한 스카프가 상징성을 더했다는 설명이다.

또 실용성도 담았다. 신축성 있는 소재 사용은 물론 고기능성 메모리폼을 사용한 객실화로 객실승무원의 편의성을 높였다.

주원석 플라이강원 대표는 “플라이강원 객실 승무원들이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에 이번 유니폼이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외국인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직원들과 함께 성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플라이강원은 오는 11월 국내선 첫 취항을 목표로 2기 객실승무원 채용을 진행하는 등 취항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