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보헴 파이프 발렌티’ 출시
KT&G, ‘보헴 파이프 발렌티’ 출시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10.10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G가 오는 11일 ‘보헴 파이프 발렌티(BOHEM PIPE VALENTI)’를 출시한다./KT&G 제공

[한스경제 김호연 기자] KT&G는 오는 11일 ‘보헴 파이프 발렌티(BOHEM PIPE VALENTI)’를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KT&G에 따르면 ‘보헴 파이프 발렌티’는 지중해 라타키아 인근 지역에서 재배된 담뱃잎으로 제작한 제품이다. 라타키아 담뱃잎은 전 세계 연간 담뱃잎 생산량의 0.002%에 불과한 최고급 희귀엽이다.

‘보헴 파이프 발렌티’의 또 다른 특징은 튜브필터와 냄새 저감 기능이다. 튜브필터를 이용해 더 오래 물고 있어도 쉽게 물러지지 않고, 냄새 저감 기능으로 궐련 담배 점유율을 높이고 있다.

‘보헴 파이프 발렌티’의 타르와 니코틴 함량은 각각 2.0㎎(밀리그램), 0.15㎎이다. 갑당 가격은 5000원이다.

문성환 KT&G 보헴브랜드 부장은 “‘보헴 파이프 발렌티’는 정통 잉글리쉬 파이프 담배의 고급스러움을 경험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개발된 제품이다”라며 “앞으로도 고객들과 꾸준히 소통해 제품 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것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