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NH디지털챌린지+ 2기’ 스타트업 데이 개최
NH농협은행, ‘NH디지털챌린지+ 2기’ 스타트업 데이 개최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10.11 09:54
  • 수정 2019-10-11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이 입주기업 대표에게 입주 현판을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NH농협은행 제공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이 입주기업 대표에게 입주 현판을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NH농협은행 제공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NH농협은행이 지난 10일 서울 서초구 소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NH디지털챌린지+ 2기’ 스타트업 데이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NH디지털챌린지+ 2기는 금융·부동산, 농식품, 플랫폼, 기타제조업 등 다양한 분야의 신규 선발기업 25개 팀과 기존 1기 참여기업 11개 팀 등 총 36개 스타트업이 선발됐다. 선발된 스타트업은 내년 3월까지 6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NH디지털챌린지+는 선정된 기업들에게 ▲기업 맞춤형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창업 및 기술관련 교육 ▲인사노무, 특허, 회계 등 법률 멘토링 ▲범농협 사업연계 컨설팅 ▲데모데이 및 투자IR 행사 등을 지원하는 스타트업 맞춤형 성장지원 프로그램으로 양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 사무공간이 제공된다.

행사에 참여한 이대훈 은행장은 입주기업의 현판을 직접 전달하는 등 스타트업에 대한 기대와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스타트업 대표들은 창업배경, 건의사항 등을 공유하며 스타트업의 지속가능한 성장방안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대훈 은행장은 “지난 1기 수료기업의 성과를 보며 은행과 스타트업간 공존과 상생의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혁신 기술을 갖춘 2기 스타트업들과 지속적인 소통, 협력으로 농협은행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원동력으로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