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경심, 검찰조사 중단 요청…귀가 조치
[속보] 정경심, 검찰조사 중단 요청…귀가 조치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10.14 15:30
  • 수정 2019-10-14 15:30
  • 댓글 0

정경심, 사모펀드 등 의혹으로 검찰 소환 조사 중 귀가 조치
정경심. 14일 조국 법무부장관이 자진 사퇴 뜻을 밝힌 가운데 정경심 교수의 검찰조사 중단 및 귀가 조치 소식이 알려졌다. /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14일 조국 법무부장관이 자진 사퇴 뜻을 밝힌 가운데 정경심 교수의 검찰조사 중단 요청 및 귀가 조치 소식이 알려졌다.

정 교수는 이날 사모펀드 등 각종 의혹과 관련해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 소환 조사를 받고 있었다. 이날 정 교수의 검찰 소환은 다섯 번째였다.

한편 조 장관은 이날 오전 검찰 특별수사부 축소안을 발표후 오후 2시께 자진 사퇴 뜻을 밝혔다. 그는 "국민들께 너무도 죄송스러웠다. 특히 상처받은 젊은이들에게 정말 미안하다"라며 "가족 수사로 인하여 국민들께 참으로 송구하였지만, 장관으로서 단 며칠을 일하더라도 검찰개혁을 위해 마지막 저의 소임은 다하고 사라지겠다는 각오로 하루하루를 감당했다"고 밝혔다.

그는 또 "제가 자리에서 내려와야, 검찰개혁의 성공적 완수가 가능한 시간이 왔다고 생각한다. 저는 검찰개혁을 위한 '불쏘시개'에 불과한다.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다"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