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 펼쳐
BNK경남은행,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 펼쳐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9.10.17 15:58
  • 수정 2019-10-17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이 17일 경상대학교에서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을 벌였다. /BNK경남은행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BNK경남은행이 17일 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등과 협력해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을 벌였다.

이날 금융감독원 경남지원·경남도청·경남지방경찰청·한국소비자원 등 5개 기관 관계자들은 경상대학교 축제장 한켠에 부스를 마련해 학생들에게 금융사기 피해예방 홍보물을 배포했다.

또 부스를 찾은 학생들에게 금융사기 예방법을 설명해고 실제 피해 사례 상담도 해줬다.

박상동 금융소비자보호부 부장은 “사회 초년생이 될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금융사기가 예상보다 심각하다”며 “날로 교묘해지는 금융사기로부터 우리 젊은이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관심 갖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