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베리아 선발대' 드디어 막내 이상엽 합류..완전체 케미 기대 UP(영상)
'시베리아 선발대' 드디어 막내 이상엽 합류..완전체 케미 기대 UP(영상)
  • 신정원 기자
  • 승인 2019.10.17 16:16
  • 수정 2019-10-17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시베리아 선발대' 예고 스틸컷
tvN '시베리아 선발대' 예고 스틸컷

[한국스포츠경제=신정원 기자] '시베리아 선발대'가 드디어 완천제 케미를 보여준다.

17일 오후 방송되는 tvN 예능 프로그램 '시베리아 선발대'에서는 여행 5일 만에 막내 이상엽이 합류한다.

후발대로 출발한 이상엽이 9시간의 연착을 뚫고 러시아 이르쿠츠크에서 이선균, 김남길, 고규필, 김민식과 만나는 것. 막내 이상엽의 등장과 선발 대원들의 첫 번째 정착지 알혼섬 여행은 잠시 횡단 열차를 벗어나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생존 러시아어를 배워온 이상엽은 공항에 내리자마자 택시 기사와 요금 흥정을 시도하고, 마트에서 센스를 발휘해 장을 보며 재미를 높인다고. 김남길은 이상엽의 에너지를 "민식이보다 한 수 위"라고 표현하는가 하면, 김민식 역시 "나도 감당 못 하겠다"며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이다.

3박 4일간의 기차 생활을 정리한 이선균, 김남길, 고규필, 김민식과 새롭게 합류한 이상엽의 모습은 이날 오후 11시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