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 8년 연속 1위
신한은행,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 8년 연속 1위
  • 권이향 기자
  • 승인 2019.10.18 14:55
  • 수정 2019-10-18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제공
신한은행이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8년 연속 1위를 수상했다./신한은행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신한은행이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8년 연속 1위를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n Sustainability Index)’는 사회적 책임 국제표준 ‘ISO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측정하는 모델이다.

신한은행은 그동안 청년 창업과 스타트업 취업을 지원하는 ‘신한두드림스페이스’, 중소기업과 취업 청년들을 연결하는 ‘청년취업 두드림’,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 교육부와 연계한 ‘1사1교 금융교육’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왔다.

이 같은 활동을 통해 올해 평가에서 신한은행은 기업의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높이고 상생의 선순환을 선도했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대한민국 리딩뱅크로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그 동안 기울인 노력이 인정받은 것으로 생각돼 쁘다”며 “기업시민으로서의 책임을 다하는 것은 물론이고 지속가능 경영을 위한 사회책임투자에도 앞장설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