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핫스팟] TXT, 왜 '글로벌 루키'라 하는지 알겠다(영상)
[E-핫스팟] TXT, 왜 '글로벌 루키'라 하는지 알겠다(영상)
  • 정진영 기자
  • 승인 2019.10.21 12:43
  • 수정 2019-10-22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이하 TXT)가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를 탑재하고 컴백했다.

TXT는 21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 정규 1집 '꿈의 장: 매직' 발매를 기념한 쇼케이스를 열고 약 7개월 만에 정식으로 취재진과 만났다.

같은 날 발매된 '꿈의 장: 매직'은 지난 3월 발표된 '꿈의 장: 스타'에 이어 소년들이 성장하며 겪는 이야기를 담은 앨범이다. 나와 다르면서도 닮은 친구들과 만난 소년들이 함께하며 벌어진는 마법 같은 순간을 노래, 앨범 제목도 '매직(마법)'이다.

타이틀 곡은 '9와 4분의 3 승강장에서 너를 기다려'다. '9와 4분의 3 승강장'은 나와 친구들에게만 허락된 특별한 공간이다. 이곳으로 함께 도망가자는 내용을 가사에 녹여냈다. 뉴 웨이브가 더해진 신스팝 장르의 곡으로 밝고 힘 있는 보컬이 듣기만 해도 에너지를 불러일으킨다.

멤버 휴닝카이는 "밝고 힘 있는 목소리가 특징인 이번 타이틀 곡을 들으면 기분 좋은 에너지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면서 "데뷔 후 첫 정규앨범을 내게 됐다. 많이 설렌다"고 이야기했다.

특히 이번 신곡 무대에서는 이전보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가 돋보인다. 스토리가 있는 듯한 화려한 퍼포먼스는 TXT가 왜 '글로벌 루키'로 꼽히는지를 실감하게 한다.

멤버 연준은 이번 퍼포먼스에 대해 "절도 있는 동작과 굵직한 웨이브가 특징"이라면서 "파워풀한 에너지와 강인한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터널과 같은 상징적 안무를 찾아 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앨범에는 이 외에도 자신들의 세상 속 규칙은 스스로 만들고 싶다고 이야기하는 '뉴 룰스'와 두렵지만 기분 좋은 순간을 롤러코스터를 타는 듯한 느낌으로 표현한 '간지러워', 친구들과 장난을 치며 느끼는 기분을 재미있는 가사로 풀어낸 '파핀 스타', 처음 만난 섬에서 우리들의 이야기를 떠올린다는 내용을 담은 '매직 아일랜드', 훌쩍 자란 키만큼 좋아하는 사람을 향해 커져버린 마음을 솔직한 가사로 풀어낸 '20cm', 자신의 안에서 천사와 악마가 좋아하는 사람을 두고 끝없이 싸움을 벌인다는 내용의 '앤젤 오아 데빌'이 담겨 있다.

천진난만 동화 같은 스토리로 앨범을 꽉 채운 TXT. 멤버들은 "회사와 선배(방탄소년단) 그룹 모두 우리에게 날개를 달아줬다. 자랑스러운 후배 그룹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사진=OS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