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금융위원장 “사모펀드 운용사 내부통제 강화하겠다”
은성수 금융위원장 “사모펀드 운용사 내부통제 강화하겠다”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10.21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본잠식이나 기준 요건에 안 맞는 운용사 법에 따라 정리"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사모펀드 운용사의 내부통제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연합뉴스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사모펀드 운용사의 내부통제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연합뉴스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사모펀드 운용사의 내부통제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21일 은 위원장은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 종합국정감사에서 자유한국당 김정훈 의원이 사모펀드 운용사의 진입 장벽을 지속해서 낮출 것이냐는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이어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전수조사 후 유동성 문제가 있거나 기준요건에 미달하는 운용사는 시장에서 퇴출할 것이냐는 질의에 “조사 결과 자본잠식이나 기준 요건에 안 맞는 운용사는 법에 따라 정리할 필요가 있고 잘못된 관행은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윤석헌 금감원장도 "사모펀드 전수조사는 일단 할 것이고 지금 진행 중인 부분도 있다"며 "그러나 금융회사를 직접 퇴출하는 것은 여러 절차가 있으니 절차에 따라 금융위와 협의하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