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NH농협은행, 수확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리스펙트U] NH농협은행, 수확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 김동호 기자
  • 승인 2019.10.22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이웃에 크고 작은 행복과 희망의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당신을 존경합니다. 함께하고 배려하고 따뜻함을 나누는 모습에서 내일의 행복과 희망의 싹을 틔우고 키웁니다.<편집자 주>

이창호 농협은행 수석부행장(왼쪽)과 경영기획부문 직원들이 지난 21일 경기도 양평 가루매마을에서 일손돕기를 실시하고 있다./농협은행 제공
이창호 농협은행 수석부행장(왼쪽)과 경영기획부문 직원들이 지난 21일 경기도 양평 가루매마을에서 일손돕기를 실시하고 있다./농협은행 제공

[한스경제=김동호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이 수확철 농촌의 일손부족을 돕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농협은행은 전국에서 각 부서 및 지점 단위로 자매결연마을을 찾아 일손돕기를 전사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농협은행은 지난 21일 이창호 수석부행장과 경영기획부문 직원들이 경기도 양평 가루매마을을 찾아 수확철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농협은행과 가루매마을은 2004년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이날 이창호 수석부행장과 직원들은 마을 주민들과 배 수확 및 마을 환경정비를 함께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창호 수석부행장은 “수확철 바쁜 농촌마을에 도움을 드릴 수 있어 즐거운 마음으로 일손돕기에 참여했다”며 “앞으로도 농협은행이 농업인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같은 날 정용석 부행장과 농업·공공금융부문 직원들은 강원도 홍천군 서면에 위치한 모곡3리마을에서 들깨 및 콩 수확을 도왔고, 허충회 부행장과 리스크관리부문 직원들은 경기도 양평군 청운면에 위치한 신당마을에서 주민들과 들깨수확 및 마을환경정비를 함께 했다.

또한 31일에는 김인태 부행장과 마케팅부문 직원들이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구암마을에서 고추수확 등 일손돕기를 실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