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모-서수연, '연애의 맛' 시즌3 깜짝 출연..'제2의 이필모' 응원
이필모-서수연, '연애의 맛' 시즌3 깜짝 출연..'제2의 이필모' 응원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0.24 06:30
  • 수정 2019-10-2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연애의 맛’ 최대 수혜자 ‘필연 부부’ 이필모-서수연이 시즌3 첫 회에 깜짝 출연한다.

24일 오후 11시 첫 방송하는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3는 시즌2에 출연했던 이재황에 이어 새로운 멤버 윤정수, 정준, 강두, 박진우까지 총 5인방이 최종 출연한다.

이필모-서수연 부부는 출연자들의 첫 만남을 응원하기 위해 특별 패널로 나선다. 두 사람은 솔직한 근황 토크와 아기 영상까지 공개한다. 이필모는 MC들로부터 격한 환영을 받으며 등장한다.

이어 이필모는 “60일째 육아 중이자 (수연과) 아직 연애 중”이라며 애정을 과시한다. 이필모는 시즌3 출연자들을 향해 “자연스럽게 본인의 모습을 있는 그대로 보여주면 뭔가 있지 않을까 한다”며 응원과 기대를 담은 한 마디를 전한다.

이필모는 배우 정준의 첫 만남을 본 후 “느낌이 다르다. 다른 사람하곤 다른 아우라가 있다”는 ‘촉’을 발동한다. 한편 서수연은 “(이필모가 평소 육아를) 많이 도와준다”며 수줍게 웃었고, 이필모는 김숙이 불쑥 “첫 만남부터 결혼을 예감했냐”는 물음에 망설임 없이 “네!”라고 대답한다.

사진=TV조선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