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 여자친구 결혼 준비 심경 밝혀
김승현 여자친구 결혼 준비 심경 밝혀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10.23 22:26
  • 수정 2019-10-23 2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현 딸 "서운할 게 뭐가 있냐"
김승현 여자친구. /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탤런트 김승현이 결혼 준비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23일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 김승현은 딸 수빈 양과 진솔한 대화를 나누었다. 이날 수빈 양은 "만나면 만나는 거지 뭘 어떻게 생각하냐"라며 아빠의 새로운 만남을 인정했다. 김승현은 "그 언니 봤잖냐. 그쪽 부모님께도 인사드리고 다 알고, 아빠가 이제 결혼까지 생각하고 만나는 거 너도 잘 알잖냐"라고 말했다.

김승현은 이어 "아빠가 결혼해서 서운하고 그래?"라고 물었다. 이에 수빈 양은 "서운할 게 뭐가 있어"라고 어른스럽게 답했고, 김승현은 "근데 왜 상견례 때 안 나왔냐"고 반문했다.

수빈 양은 "어른들끼리 얘기하는 자리에서 내가 무슨 얘기를 하겠냐"라고 말했다. 이에 김승현은 "언니도 그렇고 그쪽 부모님들은 너를 되게 보고 싶어 했다"라며 수빈의 마음을 어루만졌다.

이에 수빈 양은 "일반적으로 이런 자녀가 있지는 않다. 제가 괜히 가서 분위기 어색할 것 같아서 아프다고 핑계대고 집에 있었다"라는 속 깊은 심경을 전했다.

한편 김승현의 여자친구는 MBN '알토란'에서 근무하는 방송작가인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