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S포토] 김태형 감독과 뜨거운 포옹 나누는 박건우
[HS포토] 김태형 감독과 뜨거운 포옹 나누는 박건우
  • 임민환 기자
  • 승인 2019.10.23 22:43
  • 수정 2019-10-24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임민환 기자] 23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KBO리그 한국시리즈 키움 히어로즈와 두산 베어스의 2차전 경기. 9회말 1사 2루 상황에서 두산 박건우의 끝내기 안타로 경기는 6-5 두산이 승리했다. 이 경기는 역대 최초 한국시리즈 연속 끝내기 안타가 기록됐다. 박건우와 김태형 감독이 포옹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