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토토 승무패 37회차 “레알 소시에다드, 안방서 레반테 상대로 승리할 것”
축구토토 승무패 37회차 “레알 소시에다드, 안방서 레반테 상대로 승리할 것”
  • 박종민 기자
  • 승인 2019.10.29 16:57
  • 수정 2019-10-29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알 소시에다드 엠블럼.
레알 소시에다드 엠블럼.

[한국스포츠경제=박종민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케이토토가 31일부터 11월 1일까지 벌어지는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8경기와 이탈리아 세리에A 6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승무패 37회차 레알 소시에다드(1경기)전에서 국내 축구팬들의 79.49%가 홈팀 레알 소시에다드의 승리를 예상했다고 전했다. 양팀의 무승부 예측은 13.94%로 나타났고, 원정팀 레반테의 승리 예상은 6.57%를 차지하는 데 그쳤다.

레알 소시에다드(이하 소시에다드)와 레반테가 맞대결을 펼친다. 소시에다드는 현재 승점 19(6승 1무 3패)로 리그 상위권인 3위에 올라 있고, 레반테는 승점 11(3승 2무 5패)로 중위권에 자리 잡았다. 시즌 초반이지만, 소시에다드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레알 마드리드보다 더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

소시에다드의 상승세는 마틴 외데가르드와 연관이 깊다. 노르웨이의 천재 플레이메이커인 외데가르드는 레알 마드리드에서 많은 기회를 잡지 못했지만, 소시에다드에선 뛰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지난 셀타 비고 원정 경기에서도 1개의 슈팅과 2개의 키 패스를 마크한 그는 올 시즌 5개의 공격포인트(2골 3도움)를 기록하며 매 경기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날 팀은 셀타 비고를 상대로 1-0의 승리를 올렸다.

반면 레반테는 최근 세비야와 에스파뇰에게 모두 졌다. 최근 7경기에서 1승 2무 4패로 저조한 성적에 그치는 등 시즌 개막 이후 벌써 5패를 기록하며 리그 13위에 머물러 있어 반등이 절실한 상황이다.

소시에다드가 지난 시즌 양팀의 상대 전적에서도 1승 1무로 우세한 모습을 보였고, 최근 외데가르드를 중심으로 다 실바 윌리안 호세, 미켈 오야르자발 등이 활약을 펼치고 있기 때문에 중위권의 레반테를 상대로 무난한 승리를 거둘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안방에서 스팔2013을 맞이하는 AC 밀란의 승리 예상은 82.37%로 집계돼 이번 회차에서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반면, 양팀의 무승부 예측과 스팔2013의 승리 예상은 각각 11.49%와 6.14%로 나타났다.

AC 밀란은 현재 승점 10(3승 1무 5패)으로 중위권인 리그 12위에 위치하고 있다. 28일 펼쳐진 AS로마와 경기에서도 1-2로 패해 피올리 감독 선임 이후에도 전혀 나아질 기미를 보이지 못하고 있다.

스팔2013의 경기력은 더 좋지 못하다. 현재 승점 7(2승 1무 6패)로 하위권인 19위에 머물고 있다. 최근 7경기에서도 2승 1무 4패에 그치며 올 시즌 개막 이후 펼쳐진 9경기에서 16실점(리그 공동 4위)을 했지만, 득점은 7(리그 17위)밖에 올리지 못했다.

양팀 모두 만족할 만한 경기력을 보이지 못하고 있으나 지난 시즌 2차례의 맞대결에서 모두 승리한 AC 밀란이 안방의 이점까지 가지고 있기 때문에 스팔2013을 상대로 우세한 경기를 펼칠 가능성이 높다.

이어 리그 11위 토리노(9.58%)와 만나는 6위 라치오는 73.68%의 투표율을 얻어 무난한 승리를 거둘 것으로 예상됐고, 리그 13위 우디네세(11.50%) 원정을 떠나는 5위 AS로마도 68.65%의 높은 투표율을 얻어 2연승을 이어나갈 것으로 전망됐다.

한편 이번 승무패 37회차는 30일 오후 9시 50분에 발매를 마감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가 발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