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스마트관광 앱 개발 공모전’수상작 발표
‘2019 스마트관광 앱 개발 공모전’수상작 발표
  • 박대웅 기자
  • 승인 2019.10.30 21:11
  • 수정 2019-10-30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스마트 관광 앱 개발 공모전 대상 수상자(왼쪽)가 미소 짓고 있다. 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스포츠경제=박대웅 기자]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와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이 공동 개최한 ‘2019 스마트관광 앱 개발 공모전’ 수상작이 발표됐다.

스마트관광 앱 개발 공모전은 한국관광공사의 다국어 관광정보 개방 플랫폼인  ‘TourAPI’*와 SK텔레콤이 보유한 Tmap API를 활용해 타산업과 융합된 신규 서비스를 창출하고 관광정보를 활성화할 수 있는 우수 서비스를 발굴하는 대회이다.

'TourAPI(투어API)'는 국내 최대 7만 여 건의 다국어 관광정보를 담은 오픈(Open) API(Application Program Interface)를 말한다.

올해 7회째를 맞은 이번 공모전에는 총 150개 팀이 참가해 제안서 심사와 기능 평가, 프레젠테이션 심사를 거쳐 대상 1개, 최우수상 1개, 우수상 3개를 포함, 총 25개 팀에 수상의 영예가 돌아갔으며, 금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관광산업 일자리박람회에서 시상식을 가졌다.

대상은 현지의 각종 맛집, 관광지, 지역 축제, 행사 체험 등 로컬 경험을 공유하는 SNS 플랫폼 서비스인 ‘찜’이 수상했다. 최우수상은 이미지 검색 기술을 활용하여 온라인 쇼핑관광을 연계해주는 ‘포토샌드’에게 돌아갔으며, 한국 의료관광을 희망하는 외래관광객과 의료기관을 연결해주는 ‘코닥’ 등 3개 팀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공모전 수상작들은 웹 또는 구글플레이,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 받아 이용할 수 있다.

공사 박철현 스마트관광실장은 “공모전을 통한 민간 주도의 스마트관광분야 신규 서비스 발굴로 일자리 창출 및 국내 관광산업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관광산업에 관심 있는 많은 벤처기업을 위해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