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2군 선수 처우 개선하겠다"... 배트 보상금 인상 및 식단 개선
키움 "2군 선수 처우 개선하겠다"... 배트 보상금 인상 및 식단 개선
  • 이정인 기자
  • 승인 2019.11.01 10:00
  • 수정 2019-11-0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움 히어로즈. /OSEN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키움 히어로즈(대표이사 하송)가 2군 선수단의 처우 개선 방안을 마련, 내년시즌부터 적용 할 방침이다.

먼저, 2군 선수들에게 지원하고 있는 배트 보상금을 기존 10만원에서 13만원으로 3만원 인상한다. 타 구단의 2군 선수 장비 지원 현황을 조사한 결과 당 구단을 포함한 4개 구단이 10만원, 5개 구단이 12~13만원, 1개 구단이 18만원 수준으로 지급되고 있었다. 이번에 인상한 배트 보상금은 최고 18만원 상당을 지급하는 팀 다음으로 높은 수준이다.

2군 선수들이 균형 잡힌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식단도 개선한다. 숙소에서 생활하고 있는 2군 선수들이 다양한 메뉴와 질 높은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단가를 높일 계획이다. 훈련 중 제공되는 점심도 질 높은 식단이 제공될 수 있도록 케이터링 업체와 개선할 방침이다.

김치현 단장은 “팀의 미래가 될 2군 선수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훈련하고, 경기에 임할 수 있도록 처우 개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