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중국국제수입박람회' 참가 "국내 항공사 중 유일"
이스타항공, '중국국제수입박람회' 참가 "국내 항공사 중 유일"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11.05 15:43
  • 수정 2019-11-05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스타항공
사진=이스타항공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이스타항공은 국내 항공사로는 유일하게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2019 중국국제수입박람회(CIIE)'에 참가한다고 5일 밝혔다.

2019 중국국제수입박람회는 중국 상무부와 상하이 시정부가 공동 주최하고 중국 정부가 외국 기업을 대상으로 중국 내 제품 소개 및 비즈니스 협력 기회를 제공하는 박람회다. 이달 5일부터 10일까지 총 6일간 상하이 개최된다.

이스타항공은 국내 항공사로는 유일하게 참가해 서비스무역관에 배치된다. 행사장을 찾는 현지 여행사, 기업과 관람객에게 노선홍보 활동과 함께 상담부스를 운영할 방침이다. 또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경품 증정 이벤트 ▲인센티브 ▲인바운드 고객 유치 등에 나선다.

이스타항공은 기존 일본노선에 치우쳐 있는 노선을 분산시키기 위해 지난 10월 중국, 대만, 마카오 등 7개 신규 동북아 노선에 취항하며 노선을 다변화 하고 있다. 이달 부산에서 출발하는 타이베이, 화롄 노선에 취항해 지방공항수요 확대에도 나선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축적된 중국노선 운항경험을 바탕으로 신규노선 개설은 물론 현지 홍보에도 적극적으로 임하고 있다”며, “이스타항공이 가지고 있는 현지 네트워크와 정보를 적극 활용해 중국 전문항공사로서의 입지를 다져갈 것”이라고 말했다.